홍성내포예산벼룩시장 - 좋은 사람들의 생활정보 시장 벼룩시장 소식이벤트
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
SNS뉴스

[벼룩시장 insight] ‘회사 가기 싫어’ 직장인 10명 중 9명 회사 우울증 경험 2019.06.18



“아침에 눈을 떴는데 문득 ‘출근하기 싫다’는 생각이 들더라고요.

출근길에는 회사에 도착하기도 전에 퇴근부터 하고싶고, 회사에만 가면 괜히 우울해지고..

아마 대부분의 직장인이 그렇지 않을까요?”



직장인 10명 중 9명은 회사 우울증을 경험해 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

 

벼룩시장구인구직이 직장인 876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, 응답자의 94.5%직장생활 중 우울감을 느껴본 적이 있다고 답한 건데요. 특히 ▲고객상담·서비스(14.1%) 분야 종사자의 직장생활 우울증 경험 비율이 높았으며, ▲영업·영업관리(12%), ▲인사·총무(12%) 역시 우울증 경험자가 많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.

 

 

응답자들은 우울감을 느끼는 가장 큰 이유▲직장인으로서 내 미래에 대한 불안감(23.9%)을 꼽았는데요. 이는 고용 불안정성을 주제로 지난 4월 실시한 벼룩시장 설문조사 결과와도 일맥 상통하는 결과로, 설문 결과 직장인 10명 중 9명은 고용불안을 느끼고 있다고 답하기도 했습니다.

이어 ▲상사·동료와의 관계(23.2%), ▲과도한 업무량(22.1%) 역시 높은 응답률을 보였으며, (승진, 연봉 등에 대한)동료 주변인과의 비교(13.8%), ▲기대와 다른 회사생활, 업무(10.5%), ▲회사의 부당대우(4.3%), ▲클라이언트의 갑질(2.2%) 순으로 이어졌습니다.

성별로 살펴보면 남성의 경우 ▲직장인으로서 내 미래에 대한 불안감(28.1%)을 우울감의 가장 큰 원인으로 꼽은 반면, 여성은 ▲상사·동료와의 관계를(28.4%) 1순위로 꼽아 차이를 보였습니다.





응답자들은 우울감을 느끼는 가장 큰 이유로 ▲직장인으로서 내 미래에 대한 불안감(23.9%)을 꼽았는데요. 이는 ‘고용 불안정성’을 주제로 지난 4월 실시한 벼룩시장 설문조사 결과와도 일맥 상통하는 결과로, 설문 결과 직장인 10명 중 9명은 고용불안을 느끼고 있다고 답하기도 했습니다.

이어 ▲상사·동료와의 관계(23.2%), ▲과도한 업무량(22.1%) 역시 높은 응답률을 보였으며, ▲(승진, 연봉 등에 대한)동료 주변인과의 비교(13.8%), ▲기대와 다른 회사생활, 업무(10.5%), ▲회사의 부당대우(4.3%), ▲클라이언트의 갑질(2.2%) 순으로 이어졌습니다.

성별로 살펴보면 남성의 경우 ▲직장인으로서 내 미래에 대한 불안감(28.1%)을 우울감의 가장 큰 원인으로 꼽은 반면, 여성은 ▲상사·동료와의 관계를(28.4%) 1순위로 꼽아 차이를 보였습니다.